티스토리 다음 저품질 최적화 확인 방법 / 신뢰성

흔히들 다음에 최적화가 되었는지 확인하는 방법으로 다음 검색창에 자신의 블로그 주소를 넣어 블로그로 등록되었는지 확인하는 데요.

티스토리 최적화 확인 다음 검색 창

이게 정확한 방법인지 의문이 생깁니다.

어제까지 저도 그렇게 알고 있었는데 말입니다.

저품질 먹은 블로그의 글을 전부 삭제한 후 한 2~3년 정도 방치하다 혹시 저 품이 풀렸는지 확인해 보려고 위와 같은 방식으로 체크해 보았는데요.

주소로 검색했을 때 결과를 보면 아무것도 나타나지 않습니다. 물론 블로그 이름으로 검색을 해도 아무것도 없어요.

최적화가 안된 또는 저품질 상태로 보여서 이 블로그를 폐쇄할 까 하다가 혹시나 하는 마음에 이슈 글 하나를 대충 써 발행해 보았는데요.

첫 페이지 두 번째에 등록되면서 어제 하루 동안 방문자 5천이 넘게 들어왔고 오늘도 현재까지 3천7백 명 이상 들어오고 있는 상태입니다.

티스토리 방문자 통계

광고가 없는 블로그라 조금 아쉬운데요.

어쨌거나 다음 검색창에 주소를 넣어 최적화나 저품질을 확인하는 방법이 꼭 정확한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.

워드퍼블